패밀리사이트
근거문구 보기
한경비즈니스 선정 2019 한국브랜드선호도 교육(교육그룹) 부문 1위 해커스
합격로드맵 무료배포 합격생 명단 보기▼

해커스공무원

  • D-67

    9급 국가직
    2020.03.28

  • D-143

    9급 지방직
    2020.06.13

  • D-214

    7급 국가직
    2020.08.22

  • D-269

    7급 지방직
    2020.10.17

new

선생님

.

선생님

.

공무원정보

고객센터

동영상
1588-4055
학원(강남역)
02-598-5000 학원(노량진)
02-599-0500

학원 운영시간


강남역캠퍼스
월 ~ 일 07:00~22:30

노량진캠퍼스
월 ~ 일 07:00~22:30

합격수기 HOME > 공무원 정보 > 합격수기

  • 카테고리 : 최종합격수기
  • 응시지역 : 인천·경기
  • 응시직렬 : 행정직
  • 수험기간 : 1년 6개월 이상~2년 미만

국가직 일행 합격수기

작성일 2019.06.18 10:13 김*은

저는 이번에 국가직 일행직에 합격하였습니다. 1년6개월동안 9급 슈퍼패스를 들었고 수험기간은 1년 8개월정도 됩니다.

먼저 과목별로 공부방법을 적어볼까 합니다.


국어

저는 신민숙 선생님 커리를 따랐습니다.

신민숙 선생님께서는 어려운 이론을 쉽게 설명해 주시고 추가적인 자료도 항상 열심히 만드시는 것 같습니다.

특히 문법 쪽에서 많은 도움을 받은 것 같습니다.

기본,심화,동형 등 기본은 신민숙 선생님 커리를 타고 추가적으로 양효주 선생님의 하프모의고사, 문학특강 등으로 문학 쪽을 보강했습니다. 한자는 따로 책 한권을 사서 그 책을 매일 아침 30분정도씩 반복적으로 복습했던 것이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처음 공부 시작할 때부터 한자를 열심히 해서 나중에 시험 직전에는 한자에 대한 부담이 없었던 것 같습니다. 


영어

저는 영어과 취약과목이라 따로 조언드리기는 어렵지만, 김송희 선생님의 커리를 탔습니다.

문법을 세세하게 정리해주시고, 기본이론 때 들었던 문법프린트를 시험 직전까지 반복하면서 보았습니다.

그리고 단어는 노랭이로 아침마다 외웠고, 김송희 선생님께서 동형 모의고사 때 단어 파일 만들어 주신 것을 활용했습니다.

그래서 어휘는 국가직에서도 다 맞을 수 있었습니다.


한국사

한국사는 제가 가장 자신있는 과목이였는데, 그 바탕은 이중석 선생님의 맵핑 한국사 덕분입니다.

기본+심화 이론 들으면서 제가 직접 필기했던 노트가 정말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필기된 필기노트를 팔기도 하지만 그것보다 직접 필기한 게 훨씬 도움이 되었습니다.

시험볼 때 제가 필기했던 것들이 이중석 선생님이 말씀하시는 것처럼 이미지화되서 기억이 나기 때문에 어려운 순서문제도 틀리지 않았습니다.

이론강의 때 들은 것 말고도 문제집이나 기출, 동형 풀면서 새로 알게 된 사실은 기존 필기한 것에 추가하는 식으로 활용하였습니다.

한국사는 제 효자 과목이라서 이중석 선생님께 정말 감사드립니다^^


행정법

행정법은 황남기 선생님 커리를 탔는데 황남기 선생님은 강의 종류가 많지 않아서 고봉기 선생님 강의도 추가로 결제해서 들었습니다. 행정법 같은 경우는 초반에 점수가 안 나와 힘들었는데 공부하면 할수록 점수가 오르는 과목이라고 생각합니다. 판례는 황남기 선생님께서 말씀하신 것처럼 키워드 위주로 암기하려고 노력했고, 고봉기 선생님의 두문자도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행정학

행정학은 송상호 선생님 커리를 탔습니다. 행정학도 마찬가지로 초반엔 점수가 안 나왔고 휘발성이 너무 강해서 힘들었습니다. 시험 직전까지 꾸준히 보면서 암기하고 잘 안 외워지는 것은 제 나름대로 두문자도 땄습니다.


시험직전준비

일단 한달전부터는 10시부터 11시반까지 시간을 정해놓고 각과목 동형모의고사를 풀었습니다. 국어는 20분 영어는 30분 한국사 15분 행정법행정학 25분 이런식으로 시간을 계산하면서 풀었습니다. 그래서 1시간 반안에 푸는 연습을 했고 실제 실전에서도 시간 계산하면서 풀었던 게 잘 통했던 것 같습니다.

그리고 시험 일주일전부터는 국어,영어만 10시부터 풀어서 감을 잃지 않도록 했습니다. 시험 일주일 전에는 새로운 문제를 풀기보다는 기존 오답정리하고 잘 안외워지는 것들만 따로 작성해서 외웠습니다.

시험장에도 많은 책을 가져가기보다는 잘 안외워지는 것들 따로 작성해 놓은 것만 들고 가서 봤습니다.

 

저는 집 근처 도서관에서 혼자 공부했는데 항상 7시반까지 가려고 노력했고 5-6시 정도까지 했습니다. 그리고 제가 가정이 있는 주부라서 저녁에는 밀린 집안일도 해야했습니다. 그래도 도서관에 있는 시간만큼은 열심히 했고 좋은 결과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불안한 마음은 버리고 할 수 있다는 생각을 가지시고 공부하셨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0